질주하는 경주마, 숨죽이며 지켜보는 경마팬들...흔히 경마장하면 떠오르는 장면입니다. 하지만, 경마장에는 흔히 생각하는 이런 모습외에도 다양한 문화행사가 열리기도 합니다. 이번에 소개해드릴 것은 아주 특별한 사진전입니다.


서울경마공원 내 갤러리 마당에서 열리고 있는 마사포커스 사진전 ''은 사진을 좋아하는 한국마사회 직원들이 모여 만든 동회회 '마사포커스'에서 '숨(Breath)'이라는 주제로 우리가 깃든 우주의 작은 행성, 아름다운 지구의 호흡을 담은 작품들을 전시회입니다.


연못에 비친 연등, 푸른 녹차밭, 노을진 바닷가 등 자연의 모습을 한컷 한컷 숨 죽이며 담은 사진들을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마사포커스 사진전 '숨'을 더욱 특별하게 만든 이유는 바로 출품된 작품의 판매 수익금은 전시 종료 후 KRA 결연 사회복지시설에 기부될 예정이기 때문입니다.


한컷을 담기위한 작가들의 열정과 그들이 담아낸 자연, 그리고 기부...그들이 말하고자 하는 것은 단순한 풍경이 아니라 '숨'으로 생기넘치는 자연과 사람들이 아닌가 싶습니다.


마사포커스 사진전 '숨'은 2012년 1월 15일까지 매주 경마가 열리는 금ㆍ토ㆍ일요일 서울경마공원 해피빌1층 갤러리 마당에서 계속된다니 자연을 담은 사진을 보며 '숨'을 쉬어 보시는 건 어떨까요?

신고
  1. Favicon of http://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1.12.30 08:22 신고

    2011년에도 감사했습니다. 2012년 한해도 힘차게 열어나가시길^^

  2. Favicon of http://songss22.tistory.com BlogIcon 송쓰22 2011.12.30 08:35 신고

    의미 있는 전시회네요!

  3. Favicon of http://theuranus.tistory.com BlogIcon 마속 2012.01.01 10:15 신고

    오호~ 경마장 전시회라니 독특한데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리안갤러리는 1992년 개관하여 2005년까지 대구 현대미술을 주도하며 지역미술계에 큰 족적을 남긴 시공갤러리의 새 이름입니다.

리안갤러리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리안갤러리의 공식 소개말로 대신하겠습니다.

리안갤러리는 1992년 개관하여 2005년까지 디렉터 이 태 선생님에 의해 운영되어 온 시공갤러리의 새 이름입니다.

1992년 첫 개관이후 지금까지 대표적인 국내화랑의 하나로 한국현대미술의 대표작가인 백남준, 이우환, 박서보 등과 피에르 슐라즈(Pierre Soulages), 세계적인 거축가 장-미셸 빌모트(Jean Michel Willmotte)등 국외 작가의 작품 역시 꾸준히 소개해왔습니다. 특히 1997년부터 2005년까지 세계적인 아프페어 중 하나인 FIAC에 초대되어(1999, 2001년은 불참) 한국의 작가를 세게에 소개하는 데에도 적극적으로 활동하였습니다.

한국현대미술의 대표작품과 그 흐름을 접하고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꾸준히 제공해온 시공갤러리는 2007년 3월 리안갤러리로 새롭게 태어났습니다.

리안갤러리는 현대미술을 중심으로 국내 뿐 아니라 해외 주요작가들의 다양한 미술을 소개하고 전시하는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자 합니다. 리안갤러리는 향후 더 규모 있고 아정된 환경속에서 전시를 진행하고자 갤러리 외관 뿐 아니라 내부환경 개선공사를 마쳤으며 한국의 대표갤러리로 부상하고자 국내 작가들 뿐 아니라 외국작가들에게도 초점을 맞춰 다양한 전시를 기획할 계획입니다. 한편 여러 세계적인 아프페어에도 참여하여 국내 젊은 작가들을 활발히 소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주소: 대구광역시 중구 대봉동 727-14 (Tel. 053-424-2203, Fax. 053-426-2203)

개관시간: 오전 10시 ~ 오후 6시 (매주 월요일 휴관)

약도

대구지하철 1호선 명덕역에서 걸어서 10~15분 걸림.

인터넷 지도 콩나물 링크
http://www.congnamul.com/urlLink.jsp?x=860844&y=657896

리안갤러리를 찍은 모습(2007/03/29, Canon IXUS 65)












관련 링크
LEEAHN GALLERY
신고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