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하면서 신경을 안쓴다면서 매일 확인하게 되는 것들이 있습니다. 방문자수, 유입경로, 유입키워드 등이 그렇죠.

그런데, 조금 전 유입키워드를 살펴보니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키워드가 순위에 올라 있더군요. 그것도 첫번째로 말이죠.


보시다시피 '미스대구 허지애'가 1순위로 올라와있더군요. 올해 미스대구 관련 포스팅을 쓰긴 했지만 '허지애'씨에 관한 내용은 그저 미스대구 미에 허지애씨가 선발되었다는 한줄 뿐이었는데, 어떻게 '미스대구 허지애'가 유입키워드 1순위에 올라온 것인지 궁금해 유입경로를 확인해봤습니다.


아니나다를까 유입경로는 '미스대구 허지애'로 꽉 차있더군요. 대체 무슨 이유로 사람들이 '미스대구 허지애'를 검색한 것일까 역추적해봤습니다.

하지만, 별로 주목할 만한 게 없더군요. 미스대구 허지애씨에 관한 최신기사도 5월 중순 기사가 최신이고 말이죠. 그런데, 연관검색어에서 힌트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미스대구 허지애'의 연관검색어로 '허지애'가 나와있더군요. 다시 '허지애'를 클릭해 살펴봤습니다.

역시나 예상했던대로 '허지애' 때문이었습니다. 알고보니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 중 한 코너인 '라디오스타'에 위대한 탄생 멘티들이 출연을 했는데, 내용 중 '데이비드 오'가 미국 예선에 도전했지만 자진 하차했던 '허지애'를 짝사랑했었다는 말이 나와 '허지애'가 인기검색어에 오르고, 그에따라 관련 기사들 또한 쏟아져 나왔던 것이죠.

그런데, '미스대구 허지애'는 어떻게 나온 것이냐? 바로 '허지애'의 연관검색어로 동명이인인 '미스대구 허지애'가 표시되면서 사람들이 호기심에 '미스대구 허지애'를 클릭했고 결과적으로 제 블로그에까지 오게 된 것입니다.


인터넷 쇼핑몰 마케팅 관련 서적을 보다보면 연관검색어를 공략하라는 내용을 종종 볼 수 있죠. 일반적인 키워드 광고는 단가가 높으니 차라리 상대적으로 단가가 저렴한 연관검색어나 세부검색어를 공략하라는 내용을 볼 수 있는데, 책을 볼때에는 단지 효과적인 방법이겠구나하고 넘어갔던 부분인데 실제 이렇게 연관검색어의 위력(?)을 경험해보고나니 실제 블로그 마케팅이나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는 소규모 사업자들께는 정말이지 유용한 방법이겠구나라는 것을 다시한번 느낄 수 있었습니다.

이번 경우는 그저 얻어걸린(?) 것 뿐이지만, 특정 주제의 블로그나 혹은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는 분들이라면 포털의 연관검색어는 전략적으로 적극 활용해야할 부분이 아닌가 싶네요.

신고
요즘 블로그를 보면 상당히 많은 블로거들이 광고를 아무런 거리낌없이 게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라이프 대구 또한 다수의 광고를 게재하고 있기도 하구요.

하지만, 몇년전만 하더라도 블로그에 광고를 다는 것에 거부감을 느끼는 분들이 많았습니다. 순결(?)을 주장하는 몇몇 블로거들은 극도의 혐오감을 드러내기도 했구요. 하지만, 지금은 블로그에 광고를 다는 것은 일반화된 상황입니다.

한편으로 자신의 블로그에 광고를 게재하고, 그로인해 적지만 수익을 거둠으로써 많은 분들이 블로그에 더욱 빠져들고 있기도 합니다.

더욱이 예전에는 선택할 수 있는 광고라고는 애드센스 뿐이었지만, 지금은 애드클릭스, 올블릿 등의 문맥광고에다 위젯광고, 링크프라이스 등의 제휴광고까지 블로그에 게재할 수 있는 광고의 수는 헤아리기 어려울 정도입니다.

대표적인 제휴광고 모델인 링크프라이스


그에따라 블로그 수익을 원하는 블로거들이 블로그 광고를 게재할 수 있는 다음 블로그나 티스토리, 텍스트큐브닷컴, 그리고 설치형 블로그에 새로이 둥지를 틀거나 포털 블로그에서 이사를 오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와같은 추세로 인해 가장 많은 피해를 입은 곳이 한 곳 있는데, 바로 국내 최대 포털인 네이버가 바로 그곳입니다.

정확한 수치를 말씀드릴 수는 없지만, 상당히 많은 네이버 블로거들이 티스토리를 비롯한 블로그 광고 게재가 허용되는 블로그 서비스로 이동했고, 그 중에는 다수의 파워블로거(?) 또한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다시말해, 네이버의 안이함 또는 폐쇄적인 정책으로 인해 제국에 미세한 균열(?)이 발생했던 것이죠.

하지만, 이를 그냥 두고 볼 그들은 아니었습니다. 바로 제국의 역습이 시작된 것입니다.

수익을 위해 자사의 블로그를 떠났던 블로거들을 다시 불러 들이기위해 네이버가 드디어 블로그 광고를 시작한다고 합니다.



자사의 종량제방식의 키워드 광고인 클릭초이스 중 지식iN 등에 적용되고 있던 클릭초이스 컨텍스트광고를 네이버 블로그로 확장하기로 결정한 것입니다.

2009년 6월 30일부터 시작되는 이번 블로그 광고는 우선 약 2,000개의 네이버 파워블로그와 베타 테스터 블로그부터 제한적으로 적용된다고 합니다.

+ 얼마전부터 네이버 카페에서 제한적으로 상거래를 허용한 것을 생각해본다면 이번 조치는 당연한 수순으로 보입니다.

네이버 블로그에 게재되는 광고의 형태는 일반적인 문맥광고와 동일한 형태로 아래 그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베타테스트가 종료되고 본격적으로 네이버의 블로그광고가 확대된다면 블로고스피어에 일대 파란이 일어나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예상해봅니다.

그럴 수 밖에 없는 게 아시다시피 네이버는 국내 최대 포털이면서도 트래픽이 자사의 서비스 내에서만 순환되게 만드는 아주 특별한 능력을 보유한 곳입니다. 그에따라 별다른 내용이 없는, 더욱이 스크랩으로 채워진 블로그 또한 타 블로그 서비스 사용자들은 상상도 못할 엄청난 트래픽의 수혜를 입고 있는 상황입니다.

때문에 (일반적으로) 트래픽이 곧 수익으로 연결되는 지금과 같은 상황이라면 네이버의 은총을 받기위해 다수의 블로거들이 네이버로 다시 돌아가거나 하다못해 네이버에 서브 블로그를 운영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는 겁니다.

물론, 네이버에 반감을 가진 블로거들이나 수익에 그다지 관심이 없는 블로거, 자유도를 우선시하는 블로거들은 그렇지 않을 것으로 보이지만, 블로그 수익이 일반화된 상황에서 (네이버 블로그 광고가 본격화 될 경우) 수익을 쫓아 네이버로 가는 블로거들의 수는 상상 이상이 되지 않을까 예상합니다.

저 혼자만의 호들갑일지도 모르겠습니다만, 아무튼 제국의 역습이 앞으로 어떻게 진행될지 주목할 수 밖에 없을 것으로 보입니다.

덧) 음모론적인 시각인지도 모르겠습니다만, 신규 서비스가 어느 정도 단계에 이르면 그것의 장점만 모아 선보이던 그간의 행보를 보건데, 어쩌면 네이버에서는 블로그 광고 시장이 어느정도 무르익기만을 기다리고 있었던 것은 아닐까하는 상상마저 듭니다.
신고
  1. Favicon of http://bluesoccer.net BlogIcon 효리사랑 2009.06.02 10:54 신고

    개인적으로는 네이버를 어떻게 받아들여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네이버 블로그쪽에서 수익이 많이 돌아가게 된다면...
    파워 블로거들이 네이버로 몰리는 경우가 점점 늘어날 것이고,
    다음 뷰에 안좋은 영향이 있지 않을까 싶은 생각이 듭니다.

    저로서는...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군요...ㅡ.ㅡ
    일단은 시간을 좀 더 두고 보기로 했습니다.

    유익한 정보 잘 읽었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Favicon of http://lifedaegu.com BlogIcon JayKay 2009.06.03 09:23 신고

      두고보는 방법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

  2. Favicon of http://hoon2233.tistory.com BlogIcon 지크스나이퍼 2009.06.02 11:46 신고

    네이버 무서운데요. 일본 진출도 한다고 하던데.

    재미있는 글 잘 읽었습니다. ^^
    오늘하루도 좋은 하루 되세요 ㅋ

    • Favicon of http://lifedaegu.com BlogIcon JayKay 2009.06.03 09:24 신고

      일본 진출은 꽤 오래전에 한 걸로...^^;

      즐거운 하루 되세요. ^^

  3. Favicon of http://labstal.tistory.com/ BlogIcon 뷰라 2009.06.02 16:10 신고

    정말 제국의 역습이네요..

  4. Favicon of http://nkokonweb.tistory.com BlogIcon nkokon 2009.06.03 17:09 신고

    광고 수입을 추구해도 네이버 역시 일정 사람에게 몰리는 현상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을 것 같습니다.
    각종 광고 코드 삽입의 자유도에 티스토리가 인기를 끌었지만 다 돈을 버는 것은 아니니 말이죠.

  5. Favicon of http://rona13.textcube.com BlogIcon 로오나 2009.06.04 19:44 신고

    대단하군요. 어쨌든 압도적인 1위 서비스지만 블로그라기보다는 싸이월드랑 아웅다웅하고 있던 네이버에서 불펌과 번역질만 난무해서 좋게 보질 않았는데 이건 또. 요즘 네이버가 흥미로운 서비스를 많이 하네요.

  6. Favicon of http://youngminc.com BlogIcon 영민C 2009.06.07 02:18 신고

    표현이 딱이네요. "제국의 역습..." ^^;

    • Favicon of http://lifedaegu.com BlogIcon JayKay 2009.06.07 08:23 신고

      스스로도 참 적절하다는 생각이...ㅋㅋㅋ

  7. Favicon of http://shyjune.textcube.com BlogIcon shyjune 2009.08.01 17:28 신고

    네이버 블로그 광고 저도 참 관심가지고 지켜보는 이슈입니다. 저도 네이버 펌로거 시절을 돌이켜보면, 스크랩과 불펌만으로도 꾀 많은 방문자를 확보했던 것 같습니다. 포스트 하나 등록할 때 마다 방문자 수 늘어나는게 눈에 보였다는. 제 생각엔 파워 블로그들은 네이버로 옮기기 보다는 네이버에 광고수익만을 목적으로 하는 첩(?) 블로그를 하나씩 둘 것 같습니다. 그러고보니 네이버에서 만화 번역하시는 분들 수익도 장난 아니겠는데요? 뭐 이래저래 블로그에서 돈 나올 구멍이 더 생긴다는건 반가운 소식입니다만, 블로그 스피어에 그닥 좋은 영향을 끼칠 것 같지는 않네요.

    • Favicon of http://lifedaegu.com BlogIcon JayKay 2009.08.08 17:24 신고

      어떤 의미로든 문은 열렸으니 어떻게 활용하는가가 중요할 듯 싶습니다.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