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라이프 대구

청도소싸움축제 - 박진감넘치는 싸움소들의 한판승부 본문

라이프 대구/축제 행사

청도소싸움축제 - 박진감넘치는 싸움소들의 한판승부

라이프대구 2008.04.16 16:03
1999년 문화관광부 지정 '한국의 10대 지역 문화관광축제'로 선정되며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 규모의 소싸움대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청도소싸움축제가 지난 4월 12일(토)부터 청도 이서면 서원천변에서 열려 다녀왔습니다.

(그동안 대구 소식만을 전해드렸는데, 대구 인근 지역에서 열리는 큰 규모의 행사일 경우 가능한한 열심히 발품을 팔아 소식을 전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

동대구역에서 기차를 타고 청도에 도착한 뒤, 청도소싸움축제 현장으로 가는 버스로 갈아타 한 십여분정도 가다보니 어느새 도로가 관광객들이 몰고 온 차들로 가득차는 바람에 정체를 반복하는가 싶더니 이내 청도소싸움축제 현장에 다다르더군요.

입구부터 사람들로 가득했는데, 주로 나이드신 분들이 대부분이고 종종 인근 학교에서 단체관람을 왔는지 어린 초등학생들도 보이더군요. 아마도 소싸움이란게 접하기 힘든 민속놀이이다보니 젊은 분들은 청도소싸움축제에대한 별다른 흥미를 느끼지 못하는게 아닌가 싶더군요.

주최측에서도 이런 현실을 감안해서 럭비소나 스파이더소 등 기발하고 상상력 넘치는 황소 조형물과 황소를 주제로 한 그라피티 등 젊은 사람들의 취향을 고려한 다양한 전시행사를 마련해 두었지만 홍보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은 탓인지 젊은 분들은 별로 보이질 않더군요. ^^;;

아무튼 청도소싸움축제현장을 한참을 둘러보고 뒤늦게 주 경기장에 들려 소싸움을 관람했습니다. 개인적으로 솔직히 소싸움이라고 해봤자 뭐 별게 있겠냐하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지만, 직접 바로 앞에서 커다란 소들이 서로 머리를 맞대고 경기를 하는 모습을 보니 정말 박진감넘치더군요.

그럼, 박진감넘치는 싸움소들의 한판승부를 구경해보시기 바랍니다.



범룡 vs 장수


강철 vs 천둥


20여분간의 대혈전, 터보 vs 차차차


어떠셨나요? 머리를 맞댄채 서로를 노려보고 있는 싸움소들의 거친 숨소리가 들리는 것 같지 않습니까. ^^;

끝으로 소싸움에대해 몇가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덧) 이번 글에서 미처 전해드리지 못한 청도소싸움축제 현장 소식은 시간이 허락하는 대로 좀 더 자세히 전해드리도록하겠습니다. ^^;

9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