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자전거의 역사, 과학적 원리는?···국립대구과학관 '하나, 둘, 셋! 바퀴의 과학' 특별기획전 개최

대구 뉴스/전시회 소식

by 요즘대구 2022. 1. 17. 15:40

본문

국립대구과학관은 오는 1월 18일부터 5월 29일까지 국립대구과학관 1층 기획전시실에서 「하나, 둘, 셋! 바퀴의 과학」을 개최한다.

 

국립대구과학관 '하나, 둘, 셋! 바퀴의 과학' 특별기획전

‘하나, 둘, 셋! 바퀴의 과학’ 기획전은 200여 년간 인간과 함께하며 지구 곳곳에 두 바퀴의 자취를 남긴 자전거를 중심으로 구성된다. 1부는 ‘자전거 시계’, 2부는 ‘자전거 추억’, 3부는 ‘자전거 모임’, 4부는 ‘자전거 과학’으로 나뉘어져 있다.

 

1부 ‘자전거 시계’에서는 달리는 기계라 불리는 최초의 자전거 셀레리페르, 핸들을 달아 좌우로 자유롭게 방향을 조절할 수 있는 드라이지네부터 연결봉과 페달을 장착한 맥밀런과 미쇼형 자전거, 큰 바퀴로 빠르게 달릴 수 있는 오디너리, 현대 자전거의 기본 형태인 세이프티 자전거까지 세계 자전거의 발전 변천사를 엿볼 수 있다.

 

2부 ‘자전거 추억’에서는 조선으로 건너온 자전거 이야기, 민족의 애환을 담은 엄복동 자전거, 서민의 발을 대신한 배달용 자전거, 대통령의 전기자전거까지 자전거에 얽힌 기억과 추억을 감상할 수 있다.

 

3부 ‘자전거 모임’에서는 비슷하지만 다른 용도의 자전거, 핸들 또는 안장이 없는 자전거, 생김새가 특이한 자전거 등 다양한 자전거의 형태를 관찰할 수 있다.

 

4부 ‘자전거 과학’에서는 과학기술 발전에 힘입어 눈부신 발전을 이루어 온 자전거에 얽힌 과학적 이야기로 꾸며져 있다.

 

이번 특별기획전은 국립대구과학관 연구원들이 매년 진행하는 1인 1연구과제 중 ‘자전거 수집 및 변천사 연구’의 성과물을 바탕으로 기획되었다. 이번 전시를 통해 자전거의 역사 및 발전 변천사에 대한 지식과 두 바퀴에 담긴 과학적 원리, 자전거가 가져온 다방면의 변화를 접해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대구과학관 홈페이지(www.dnsm.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