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라이프 대구

클림트의 명화 '키스'와 하나된 미녀! -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본문

라이프 대구/축제 행사

클림트의 명화 '키스'와 하나된 미녀! -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라이프대구 2011.08.30 08:37
맨몸에 천억 명화 '키스'가 그려진 누드 미녀

오스트리아가 낳은 최고의 화가인 구스타프 클림트, 그의 그림은 금고, 넥타이, 열쇠고리 등 수많은 상품에 사용되기도 하는 등 세계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화가입니다.

그의 대표작 중 하나인 '아델레 블로흐바우어의 초상'은 2006년 미국 소더비 경매에서 화장품 회사 에스티로더 회장인 로널드 로더에게 1억3,500만달러(한화 1,300억원)로 회화 경매 사상 최고가를 기록되며 낙찰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구스타프 클림트의 작품 중 가장 유명하고, 대중들에게 가장 많은 사랑을 받는 작품을 꼽으라면 그것은 바로 '키스'일 것입니다. 강렬한 황금빛으로 뒤덮인 그림은 얼핏 남녀의사랑을 묘사하고 있는 듯 보이지만, 남녀의 표정과 행동은 단순한 사랑이 아닌 알듯모를듯 신비한 느낌을 주는 그림입니다.


구스타프 클림트의 '키스' 속 여인이 화폭에서 나와 살아움직였습니다. 두류공원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린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에는 다양한 바디페인팅 작품이 선보였는데, 그 중 클림트의 '키스'가 온몸에 그려진 작품이 단연 눈길을 끌었습니다.


맨몸이 화폭이 되어 명화가 그대로 온몸에 그려진 모델이 클림트의 '키스'를 배경으로 그림 속 여인이 된 마냥 다양한 퍼포먼스를 펼칩니다.


화폭을 벗어나 여인의 맨몸에 그려진 명화는 모델의 퍼포먼스에따라 다양한 느낌을 전해주었습니다.


수시간에 걸쳐 자신의 온놈에 클림트의 명화를 담은 모델은 '키스'의 여인에 동화된 듯 애절해보이면서도 무심하고 우울한 듯한 표정과 눈빛을 보여주었습니다.


강인하면서도 때로는 무심한 표정으로, 손끝에서 발끝까지 명화를 담은 모델은 '키스' 속 여인이 화폭을 벗어나 살아움직이는 듯 느껴졌습니다. 구스타프 클림트의 명화를 색다르게 느낄 수 있는 무대였습니다.

2 Comments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www.saygj.com BlogIcon 빛이드는창 2011.08.30 15:31 예술작품 잘 보고 갑니다^^

    JK님, 빛이드는창 3주년 기념으로 포럼을 하는데요~ 참여가능하시면 참여부탁드려요^^

    -------------------------------------------------
    3주년 기념 '2011 스마트 SNS포럼 in 광주' 참가자 모집
    빛이드는창 이야기가 흐른다 3주년 기념
    일시 : 9월 19일 (월) 13:00 ~ 17:00
    장소 : 광주광역시청 세미나 1실

    http://www.saygj.com/1632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lifedaegu.com BlogIcon 라이프대구 2011.08.30 15:51 신고 잘 보셨나요? ㅎㅎㅎ

    참가하고는 싶지만 뚜벅이라 교통편이 없어 좀 힘들겠네요. 대구에서 가는 분이 있으신가 수소문해봐야겠습니다. ^^;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