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라이프 대구

극장밖에서 만난 클래식발레의 정수, '지젤' 본문

라이프 대구/공연 전시

극장밖에서 만난 클래식발레의 정수, '지젤'

라이프대구 2008.07.08 08:10
지난 춤으로 通 [통]하라 - 컬러풀 국제 춤 페스티벌 글을 통해 소개해드린 2008 컬러풀 국제 춤 페스티벌에서는 전통한국무용을 비롯해 탭댄스, 창작무용 등 다양한 공연들이 극장 안팍에서 펼쳐졌습니다.

수많은 공연 중에서 특별히 눈길을 끄는 공연이 야외무대에서 열렸는데, 발레그룹 '아다지오(ADAGIO)'의 공연이었습니다.

보통 한국무용이나 창작무용 등은 야외무대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편이지만, 발레(ballet)의 경우, 그것도 창작발레가 아닌 클래식발레가 야외에서 공연되는 것은 드문터라 자연스레 눈길을 끌었습니다.

게다가, 발레그룹 '아다지오'가 선보인 공연은 클래식 발레의 정수라 불리는 낭만 발레의 대표작, '지젤(Giselle)'이었으니 평소 발레하면 극장안에서만, 그것도 일부 매니아들만이 즐기는 것이라는 선입견을 가지고 있던 저로서는 상당히 파격적으로 느껴졌습니다.

그럼, 발레그룹 '아다지오'가 보여준 '지젤' 중 '마을처녀의 춤' 감상해보시기 바랍니다.



일반인들에게는 어렵게만, 거리감만 느껴지는 발레, 앞으로도 이와같이 극장밖으로 나와,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발레공연들이 자주 열리기를 기대하겠습니다. ^^

덧) 아리따운 발레리나들이 나풀나풀, 사뿐사뿐 무대위를 뛰어다니는 모습이 어찌나 우아하고 아름답던지, 흠뻑 빠져들 수 밖에 없더군요. (발레에 반한 건지, 발레리나에게 반한 건지...아무튼...^^;;)

10 Comments